태아보험의 필요성

태아보험은 어린이 보험에 태아 특약을 추가하여 가입한 상품을 뜻한다. 태아 보험은 임신했다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지만 선천적으로 이상이 있는 아이의 수술 및 입원비, 저체중아의 육아비용, 인큐베이터 비용을 보장하는 담보 등은 임신 22주 안에만 가입할 수 있으므로 이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산모들이 태아보험에 가입하는 이유는 출산과 동시에 발생할 수 있는 위험들을 관리하기 위함이다. 이 보험은 아이가 엄마 뱃속에 있을 때만 가입할 수 있고 출산 후 보장이 개시되기 때문에 예비 엄마로서는 위험한 상황이 올 거라 전혀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고려하지 않을 수 있다. 

 

하지만 고령 임산부가 늘어나는 요즘 마냥 안심하고 있기에는 많은 것이 불안정하다. 고령 임산부는 합병증 발병률이 4배 이상되며 임신 후반부에는 조산할 가능성이 높다. 이로 인한 저체중 신생아의 수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이런 이유로 산부인과에서도 태아보험을 추천하고 있으며 이때 피보험자는 태아가 된다. 보장 개시일은 태아가 탄생한 날부터로 저체중인 아이를 위한 치료비와 인큐베이터 비용 등을 지원한다. 

 

원래 어릴 때는 자주 아프기도 하고 겁 없이 뛰어놀다 보면 다치기도 한다. 그렇기 때문에 어린이보험이 필요한데 태아가 출산했을 때 저체중이거나 아픈 곳이 있다면 가입이 어렵다. 때문에 태아 특약을 추가하여 미리 보험에 가입해 놓는 것이다. 

 

태아보험은 아이가 성인이 될 때까지 저렴한 보험료로 병원 치료비를 보장한다. 또한 소아백혈병이나 소아암 같은 특수한 어린이 질병에도 보장받을 수 있는 특약이 있어 지원받을 수 있다. 


때문에 괜한 염려라 생각하는 것보다 미리 준비하여 아이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낫다고 생각한다.